유전적 장질환을 앓고 있다면 정기적인 검사를
소장암은 위와 대장 사이에 위치한 소장에 생긴 암입니다. 소장은 십이지장, 공장, 회장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암세포가 발생한 세포의 종류에 따라 다양한 암이 발생해요. 소장암의 50% 이상이 선암이며 유암종, 악성 림프종, 육종 위장관 기질성 종양(GIST) 등이 있습니다.
60세 이상, 여성보다 남성에서 더 잘 발생하며 유전과 식습관이 소장암 발생 위험요인입니다. 유전성 질환인 가족성 용종증이 가장 큰 위험 인자며  흡연, 음주, 고지방 식사, 붉은색 육류 소금에 절인 훈제 음식 섭취, 방사선, 여성호르몬 살충제 노출은 발병 위험을 높여요. 크론병, 셀리악병, 포이츠-예거스 증후군 등 장 질환이 있을 경우 소장암이 잘 발생합니다.
소장암은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없습니다. 암세포가 장을 막으면 복통과 복부 불편감, 구토증상이 있고 만성 위장관 출혈, 혈변, 체중감소, 식욕 부진이 나타나며 담관이나 췌관을 막을 경우 황달이나 췌장염이 발생합니다.
진단에는 CT 검사, 상부 위장관 촬영술, 소장 조영검사 소장내시경, 캡슐 내시경 검사를 할 수 있습니다. 내시경 검사는 직접 소장 내부를 관찰하고 조직검사도 가능하기 때문에 소장암을 확진할 수 있습니다.
수술적 치료로 암 부위를 제거하거나 우회술을 시행해요. 암이 다른 부위로 퍼졌다면 주변 장기와 림프절 절제도 필요해요. 암 종류에 따라 방사선 치료와 항암 화학치료를 병행합니다.
수술 후 남은 소장의 길이가 짧거나 우회술로 음식이 소장에 머무는 시간이 짧다면 흡수 장애가 일어나 단장 증후군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장이 적응하는데 3개월 정도 필요해요. 적응 기간 동안에는 식사를 소량씩 나눠서 자주 하며 지방 섭취를 줄여주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예방을 위해 기름진 음식, 붉은색 육류, 훈제한 요리를 피하고 가족이 유전성 장질환을 앓고 있다면 내시경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좋습니다. 소장암을 치료한 후에도 재발 방지를 위해 꾸준히 정기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유전적 장질환을 앓고 있다면 정기적인 검사를, 소장암



소장암은 위와 대장 사이에 위치한 소장에 생긴 암입니다. 소장은 십이지장, 공장, 회장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암세포가 발생한 세포의 종류에 따라 다양한 암이 발생해요. 

소장암의 50% 이상이 선암이며 유암종, 악성 림프종, 육종 위장관 기질성 종양(GIST) 등이 있습니다.


60세 이상, 여성보다 남성에서 더 잘 발생하며 유전과 식습관이 소장암 발생 위험요인입니다. 유전성 질환인 가족성 용종증이 가장 큰 위험 인자며 

흡연, 음주, 고지방 식사, 붉은색 육류 소금에 절인 훈제 음식 섭취, 방사선, 여성호르몬 살충제 노출은 발병 위험을 높여요. 크론병, 셀리악병, 포이츠-예거스 증후군 등 장 질환이 있을 경우 소장암이 잘 발생합니다.


소장암은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없습니다. 암세포가 장을 막으면 복통과 복부 불편감, 구토증상이 있고 만성 위장관 출혈, 혈변, 체중감소, 식욕 부진이 나타나며 담관이나 췌관을 막을 경우 황달이나 췌장염이 발생합니다.


진단에는 CT 검사, 상부 위장관 촬영술, 소장 조영검사 소장내시경, 캡슐 내시경 검사를 할 수 있습니다. 내시경 검사는 직접 소장 내부를 관찰하고 조직검사도 가능하기 때문에 소장암을 확진할 수 있습니다.


수술적 치료로 암 부위를 제거하거나 우회술을 시행해요. 암이 다른 부위로 퍼졌다면 주변 장기와 림프절 절제도 필요해요. 암 종류에 따라 방사선 치료와 항암 화학치료를 병행합니다.


수술 후 남은 소장의 길이가 짧거나 우회술로 음식이 소장에 머무는 시간이 짧다면 흡수 장애가 일어나 단장 증후군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장이 적응하는데 3개월 정도 필요해요. 적응 기간 동안에는 식사를 소량씩 나눠서 자주 하며 지방 섭취를 줄여주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예방을 위해 기름진 음식, 붉은색 육류, 훈제한 요리를 피하고 가족이 유전성 장질환을 앓고 있다면 내시경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좋습니다. 

소장암을 치료한 후에도 재발 방지를 위해 꾸준히 정기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